김광현, 통산 162승으로 KBO 최다승 단독 3위 도약 / YTN

  • 28일 전
프로야구 SSG 김광현이 60일 만에 선발승을 추가하며 통산 162승으로 KBO 역대 최다승 단독 3위로 올라섰습니다.

김광현은 롯데와의 더블헤더 1차전에 선발로 나와 6이닝 동안 안타 6개를 내주고 삼진은 4개를 잡으며 무실점으로 호투해 팀 승리를 이끌었습니다.

롯데는 더블헤더 2차전을 잡고 SSG와의 3연전을 위닝 시리즈로 장식했습니다.

수원에서 kt는 LG 천적 벤자민이 5와 ⅓이닝 동안 LG 타선을 무실점으로 틀어막으면서 5연패에서 벗어났고,

고척에서 삼성도 선발 이승현의 호투와 박병호의 쐐기 3점 홈런을 앞세워 키움을 꺾고 4연패를 끊었습니다.

KIA는 나성범의 2타점 결승 3루타에 힘입어 두산을 꺾었고, 한화와 NC는 연장 12회까지 가는 접전을 벌였지만 승부를 내지 못했습니다.





YTN 양시창 (ysc08@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 기사 원문 : https://www.ytn.co.kr/_ln/0107_202406092227167097
▶ 제보 안내 : http://goo.gl/gEvsAL, 모바일앱, social@ytn.co.kr, #2424

▣ YTN 데일리모션 채널 구독 : http://goo.gl/oXJWJs

[ 한국 뉴스 채널 와이티엔 / Korea News Channel YTN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