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스퀘어] 카네이션 / 21대 국회 입법성적 최악 / 전국민25만원 / 바너클 / 급식논란 / YTN

  • 지난달
오늘 아침 출근길, 누리꾼들은 어떤 소식에 관심을 보였을까요?

지금 e뉴스로 살펴보시죠.

21대 국회, 이제 곧 임기가 끝나는데요.

여야 극한 대치 속에 법안 처리율은 최악이지만 여야 의원들, '해외 출장'에는 한마음인 것으로 보입니다.

이번 국회, 법안 처리율이 36%대에 그쳤습니다.

지난 19, 20대 국회와 비교하면 낙제점이란 평가를 받고 있죠.

21대 국회 임기 말, 의원들이 해외 출장은 부지런히 떠나고 있습니다.

행안위 일부 의원들은 중앙아시아로 현재 출장 중이고요.

'자전거 연구모임'은 협력 방안 연구를 명분으로 출장을 계획했지만, 거부당했습니다.

총선 낙선자들도 해외 출장 명단에 상당수 이름을 올려 '말년 휴가'다, '배려성 외유'이 지적이 나옵니다.

[박상병 / 시사평론가 : 낙선자들이 대거 외부에 나서는 것도 국회의원 다시 할 사람들이 아닌데, 새로운 임기 할 사람들이 아닌데 굳이 나갈 필요가 있느냐. 그것 돈 또한 혈세인데 국민의 눈높이에도 맞지 않는 행보라고 봅니다.]

누리꾼들, 국회의원도 성과에 따라 돈을 받아라, 일 안 한 만큼 토해내라는 댓글에 공감했고요.

누가 다녀온 건지, 우리 세금으로 간 거니 알 권리가 있다는 반응도 있었습니다.

이번엔 댓글 많은 뉴스 볼까요?

민주당의 총선 공약인 '1인당 25만 원 민생회복지원금'을 두고 맞선 여야의 날선 공방에 가장 많은 댓글이 달렸습니다.

민주당, '1인당 25만 원 민생회복지원금'을 22대 국회 1호 법안으로 발의하겠다고 나섰는데요.

이 과정에서 '처분적 법률' 형태를 검토하고 있습니다.

'처분적 법률', 이재명 대표가 언급한 바 있는데요.

정부 협조 없이 입법부 단독으로 시행하게 해 사실상 행정부를 패싱한다는 겁니다.

국민의힘은 삼권분립을 위반하는 '위헌적 발상'이라며 반발했습니다.

[이재명 / 더불어민주당 대표 (지난달 17일) : 이 정부는 완전히 마이동풍이어서 처분적 법률 형태를 통해서라도 할 수 있는 최대한 실질적 조치 했으면 좋겠습니다.]

[윤재옥 / 국민의힘 원내대표 (지난달 19일) : 삼권분립의 근본적인 헌법 정신에 맞지 않고요, 그런 시도는 바람직하지 않다고 생각합니다.]

국민들 생각은 어떨까요?

25만 원, 안 줘도 되니 물가부터 잡아라, 물가를 잡으라면서 돈을 뿌리냐는 의견이 많았고요.

자영업자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 (중략)

YTN 엄지민 (thumb@ytn.co.kr)

▶ 기사 원문 : https://www.ytn.co.kr/_ln/0103_202405081036211952
▶ 제보 안내 : http://goo.gl/gEvsAL, 모바일앱, social@ytn.co.kr, #2424

▣ YTN 데일리모션 채널 구독 : http://goo.gl/oXJWJs

[ 한국 뉴스 채널 와이티엔 / Korea News Channel YTN ]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