尹 "국민 뜻 받들어 쇄신"...총리·비서실장 사의 / YTN

  • 27일 전
尹, 총선 이튿날 ’여당 참패’ 결과 관련 메시지
尹 "국민 뜻 겸허히 받들어 국정 쇄신할 것"
’국정운영 기조 변화 필요성’ 등 지적 이어져


윤석열 대통령이 이번 총선에서 드러난 국민의 뜻을 겸허히 받들어 국정을 쇄신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이와 함께 한덕수 국무총리와 이관섭 비서실장 등 대통령실 고위 참모들이 일괄 사의를 표명해, 대대적인 인적 쇄신이 먼저 이뤄질 것으로 보입니다.

강희경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여당 참패로 끝난 총선 이튿날, 대통령실이 예정에 없던 브리핑을 열었습니다.

윤석열 대통령이 이관섭 비서실장을 통해 총선 결과에 대한 메시지를 전한 겁니다.

민심을 겸허히 받들어 국정을 쇄신하고 경제와 민생을 챙기겠다는 뜻을 밝혔습니다.

[이관섭 / 대통령 비서실장 : 총선에서 나타난 국민의 뜻을 겸허히 받들어 국정을 쇄신하고 경제와 민생 안정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씀했습니다.]

대대적인 인적 개편도 이뤄질 예정입니다.

한덕수 국무총리는 물론 대통령실에서도 국가안보실을 제외한 모든 수석비서관급 이상 참모진들이 일괄 사의를 표명했습니다.

이관섭 비서실장을 비롯해 성태윤 정책실장, 한오섭 정무수석, 이도운 홍보수석 등이 모두 포함됐습니다.

대통령실 고위 관계자는 국정 쇄신을 위해 인적 쇄신이 선행되는 차원이라고 설명했는데, 주말까지 고심을 거듭한 뒤 수리 여부를 결정할 거란 전망이 나옵니다.

다만 제대로 된 쇄신을 위해서는 국정운영 기조 변화 등 그 이상의 노력이 필요하단 지적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안철수 / 국민의힘 의원 (YTN 라디오 '뉴스킹') : 국정 기조를 바꿔서 민생에 보다 더 밀착된 행동들을 해야 하고요.]

[권칠승 / 더불어민주당 수석대변인 : 이번에도 이것이 국면 전환용이 아니기를 바랍니다.]

실제 대통령실은 조만간 총선 결과와 원인에 대해 되돌아보는 시간을 가질 예정입니다.

취임 이후 사실상 최대의 정치적 위기를 맞은 윤 대통령, 국정 동력 약화를 막기 위한 대대적 변화가 불가피해 보입니다.

YTN 강희경입니다.





YTN 강희경 (kanghk@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 기사 원문 : https://www.ytn.co.kr/_ln/0101_202404111800076577
▶ 제보 안내 : http://goo.gl/gEvsAL, 모바일앱, social@ytn.co.kr, #2424

▣ YTN 데일리모션 채널 구독 : http://goo.gl/oXJWJs

[ 한국 뉴스 채널 와이티엔 / Korea News Channel YTN ]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