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해 4분기 가계 빚 역대 최대...주담대 15조 증가 / YTN
  • 2개월 전
지난해 4분기 주택담보대출이 15조 원 이상 늘며 가계 빚이 또 역대 최대를 기록했습니다.

한국은행은 다만 주담대 증가 폭이 꺾였고, 연간 기준 가계대출 증가 규모도 낮은 수준이라며 정부의 관리 정책이 효과를 내고 있다고 봤습니다.

이승은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지난해 4분기 가계신용 잔액은 1,886조 4천억 원.

한 분기 전보다 8조 원 늘며 또 역대 최대 기록을 갈았습니다.

가계대출은 6조 5천억 원 늘었는데,

기타대출이 아홉 분기 연속 감소하는 와중에도, 주택담보대출이 증가세를 이어간 영향이 큽니다.

주택담보대출은 15조 2천억 원 불어난 1,064조 3천억 원으로 역시 역대 최대치를 경신했습니다.

다만 증가 폭은 줄었습니다.

정부가 특례보금자리론을 비롯한 정책 모기지 공급 속도 조절에 나서고, 은행 개별 주택담보대출 증가 규모도 축소된 영향으로 분석됩니다.

[서정석 / 한국은행 금융통계팀장 : 전체적 흐름 평가할 때는 정부의 가계부채 관리 강화 정책 영향이 뚜렷하게 나타나고 있다….]

한국은행은 지난해 연간 가계대출 증가 규모가 18조 4천억 원으로, 2022년을 제외하고는 통계 작성이래 가장 낮은 증가 수준이라고 설명했습니다.

신용카드 사용이 늘면서 판매신용은 1조 5천억 원 늘어난 118조 천억 원으로 집계됐습니다.

연말 계절적 요인이 영향을 미친 것으로 분석됩니다.

YTN 이승은입니다.





YTN 이승은 (ysna@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 기사 원문 : https://www.ytn.co.kr/_ln/0102_202402201645359990
▶ 제보 안내 : http://goo.gl/gEvsAL, 모바일앱, social@ytn.co.kr, #2424

▣ YTN 데일리모션 채널 구독 : http://goo.gl/oXJWJs

[ 한국 뉴스 채널 와이티엔 / Korea News Channel YTN ]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