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례 없는 유물"...日, 고려대장경 세계기록유산 등재 추진 [지금이뉴스] / YTN

3개월 전
일본 정부가 도쿄 한 사찰에 남아 있는 고려대장경 목판 인쇄물을 유네스코 세계기록유산으로 등재를 추진해 논란이 될 것으로 보입니다.

30일 일본 문부과학성에 따르면 일본 정부는 유네스코 세계기록유산에 등재 신청할 후보로 도쿄 사찰인 조조지(增上寺)가 소장한 '불교 성전 총서 3종'과 히로시마 원자폭탄 투하 당시 참상을 보여주는 사진을 선정했습니다.

조조지 '불교 성전 총서 3종'은 중국 남송 시대(12세기)와 원나라 시대(13세기), 한국 고려 시대(13세기) 때 대장경 목판으로 찍은 불교 인쇄물입니다.

문부과학성은 "이 인쇄물은 에도 막부를 연 도쿠가와 이에야스가 수집해 조조지에 기증한 것"이라며 "많은 대장경이 왕조 변천과 전란으로 흩어져 없어진 가운데 15세기 이전에 만들어진 3개 대장경이 거의 완전한 상태로 있는 것은 세계에서 유례가 없다"고 설명했습니다.

일본 정부는 2025년 등재를 목표로 올해 안에 유네스코에 등재 신청서를 제출할 방침입니다.

세계기록유산은 다른 나라에서 기원한 기록물에 대해 등재 신청하는 것도 가능하지만, 한국을 대표하는 유산 가운데 하나인 고려대장경 목판 인쇄물을 일본이 유네스코 유산으로 등재 신청하는 것인만큼 한국 불교계 등에서 반발이 일 것으로 보입니다.

일본은 이미 2021년 조조지 '불교 성전 총서 3종'에 대해 세계기록유산 등재를 신청했다가 등재되지 않자 이번에 다시 신청하기로 했습니다.

기자 | 이유나
AI 앵커ㅣY-GO
자막편집 | 이 선
화면출처ㅣReuters
화면출처ㅣ문부과학성 홈페이지

#지금이뉴스

YTN 이유나 (lyn@ytn.co.kr)

▶ 기사 원문 : https://www.ytn.co.kr/_ln/0134_202311301110522677
▶ 제보 안내 : http://goo.gl/gEvsAL, 모바일앱, social@ytn.co.kr, #2424

▣ YTN 데일리모션 채널 구독 : http://goo.gl/oXJWJs

[ 한국 뉴스 채널 와이티엔 / Korea News Channel YTN ]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