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달

[뉴스라이브] 李 지지자들 분노 "이재명을 친 건 이낙연이었다" / YTN

YTN news
YTN news
■ 진행 : 호준석 앵커, 김선영 앵커
■ 출연 : 김병민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 최진봉 성공회대 교수

* 아래 텍스트는 실제 방송 내용과 차이가 있을 수 있으니 보다 정확한 내용은 방송으로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인용 시 [YTN 뉴스라이브] 명시해주시기 바랍니다.


이재명 대표를 친 게 이낙연 전 대표다? 이런 얘기가 이재명 대표를 응원하는 분들 사이에서 요즘 돌고 있다고 합니다. 남욱 변호사 진술에서 비롯됐다고 하는데 이게 어떤 내용입니까?

[최진봉]
남욱 변호사가 진술을 했는데, 법정에서. 진술 내용이 뭐냐 하면 당시 대장동 관련된 이슈를 처음 터뜨린 게 당시 경선 과정에서 이낙연계로 분류되는 분들이다라고 얘기하면서 꼭 집어서 윤영찬 의원을 얘기했어요. 윤영찬 의원이 당시 경선 과정에서 이낙연 전 후보를 지지했던 분이고 함께 거기서 활동했던 분인데 거기에 대장동 관련된 정보들을 전달해 줬고 그걸 이낙연계라고 하는 분들이 외부에 터뜨렸다, 이런 주장이거든요. 그런데 윤영찬 의원은 아니라고 분명히 선을 그었어요.

이게 사실인지 아닌지는 알 수 없는 상황이고. 다만 남욱 변호사가 그렇게 진술하다 보니 이재명 대표를 지지하는 분들, 특히 당내에서 강성으로 보여지는 이분들 같은 경우에는 그러면 이재명 후보가 이렇게 어려움을 겪고 있는 대장동 사건이 결국 이낙연 전 대표 측에서 터뜨린 것 아니냐, 이러면서 불만이 쏟아지고 있고 비판을 강하게 하고 있는 거죠. 그래서 결국 같은 편인 줄 알았더니 이낙연 전 대표가 이재명 당시 후보를 공격했구나, 이런 이미지가 생긴 거예요.

그런데 아까도 말씀드렸지만 윤영찬 의원이 아니라고 얘기를 하고 있어서 이 부분은 남욱 변호사가 왜 그 말을 했는지, 또 그게 사실인지. 또 누구한테 들어서 한 얘기면 정확도가 떨어질 수 있는 거잖아요. 사실관계가 확인이 되어야 된다고 생각합니다.


어쨌건 개딸들은 이게 사실인지 아닌지는 모르겠지만 이낙연 측이 조국도 날리고 이재명도 날리려고 했다. 이제야 아귀가 맞는다라는 분노를 표시하고 있다. 이재명 전 대표 입장에서는 어쨌든 정치적으로 부담이 될 수 있는 얘기 아닙니까?

[김병민]
민주당이 내적 갈등이 심화될 수밖에 없는 건데. 작년 가을 추석쯤 대장동 문제가 터졌는데요. 그리고 난 다음 검찰에서 수사가 진행되고 있는데 검찰의 피의사실 공... (중략)

▶ 기사 원문 : https://www.ytn.co.kr/_ln/0101_202212071104047344
▶ 제보 안내 : http://goo.gl/gEvsAL, 모바일앱, social@ytn.co.kr, #2424

▣ YTN 데일리모션 채널 구독 : http://goo.gl/oXJWJs

[ 한국 뉴스 채널 와이티엔 / Korea News Channel YTN ]

더 많은 동영상 탐색

더 많은 동영상 탐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