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개월 전

디스커버리 대표 직무정지…기업은행 과태료 47억원

연합뉴스TV
연합뉴스TV
디스커버리 대표 직무정지…기업은행 과태료 47억원

2,500억 원 규모의 환매 중단 사태를 일으킨 디스커버리펀드 운용사의 장하원 대표가 중징계를 받았습니다.

금융위원회는 오늘(16일) 열린 정례회의에서 디스커버리자산운용과 펀드 판매사인 기업은행에 대해 업무일부정지, 과태료 부과, 임직원 제재 등을 의결했습니다.

장하성 주중대사의 동생인 장 대표에게는 직무정지 3개월이 확정됐습니다.

직무정지는 금융회사 임원에 대한 제재 중 해임권고 다음의 중징계로, 장 대표는 향후 4년간 금융기업 임원으로 선임될 수 없습니다.

상품의 위험성을 제대로 설명하지 않은 기업은행은 과태료 47억1,000만 원과 기관 일부 업무 1개월 정지, 임직원 제재를 받게 됐습니다.

#기업은행 #장하성 #디스커버리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더 많은 동영상 탐색

더 많은 동영상 탐색